본문 바로가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삼성SDI·ATL 배터리서 서로 다른 결함.."협력사 법적책임 안 묻는다"

안전 검사 도입 등 안전 최우선 원칙
노트7, 결함 원인은?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고동진 사장이 23일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갤럭시 노트7 결함 원인 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한지훈 기자 = 지난해 가을 단종된 갤럭시노트7의 잇단 발화 사고 원인은 배터리 결함이며, 본체의 하드웨어·소프트웨어 결함이나 운송 과정의 문제 등은 발화 원인이 아니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7 수십만대를 동원해 충·방전 시험을 거듭한 결과 삼성SDI와 중국 ATL이 제조한 배터리에서 서로 다른 종류의 결함을 발견했다. 또 국외 검증기관 3곳도 이와 일치하는 결론을 확인했다.

차기 스마트폰 갤럭시S8을 준비 중인 삼성전자는 배터리 안전 검사를 강화하고, 제품 생산의 전문성과 평가의 객관성을 높이기 위한 제도적 장치 등을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또 발견된 문제점을 반영하고 검사를 강화하기 위해 차기작인 갤럭시 S8의 발표를 예년보다 늦추기로 했다. 이에 따라 갤럭시 S8은 올해 2월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공개되지 않는다.

◇ 배터리 문제로 드러나…"책임 통감"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갤럭시노트7 발화 사고가 배터리 자체 결함에 의한 것이라고 공식 발표했다.

고 사장은 "제품 20만대, 배터리 3만개로 대규모 충·방전 시험을 해 소손(燒巽·불에 타서 부서짐) 현상을 재현했다"며 "갤럭시노트7에 채용된 두 종류의 배터리에서 각기 다른 원인으로 소손 현상이 일어나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7에 삼성SDI와 중국 ATL 배터리를 사용했으나 이날 기자회견에서 특정 협력업체 실명을 공개하지는 않았다.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7 소손 원인 조사' (서울=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서울 서초사옥에서 갤럭시 노트7 소손 원인을 공개, 향후 재발 방지 대책을 발표했다고 23일 전했다. 삼성전자는 금번 소손 원인에 대한 개선 외에도 배터리 내부 문제를 확인할 수 있는 특수 장비를 도입, 배터리와 완제품에 대한 대량 충방전 테스트, 사용자들의 실제 사용 환경을 고려한 가속 시험도 강화하는 등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사진은 홍채인식 기능이 소손 원인인지 조사하기 위해 검사하는 모습. [삼성전자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고 사장은 "지난 수개월 간 철저한 원인 규명을 위해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등 제품뿐만 아니라 각각의 검증 단계와 제조, 물류, 보관 등 전 공정에서 원점부터 총체적이고 깊이 있는 조사를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시장에서 발생한 소손 현상을 실험실에서 재현하고 정확한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대규모 충·방전 시설까지 마련했다"고 부연했다.

다만,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7 발화 원인을 배터리 자체 결함으로 확인했지만, 배터리 크기와 용량 등 구체적인 사양을 주문한 입장에서 모든 잘못을 협력업체에 돌리기는 어렵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고 사장은 "배터리 설계와 제조 공정상의 문제점을 제품 출시 전에 최종적으로 확인하고 제대로 검증하지 못한 것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이런 상황에서 배터리를 납품한 협력업체들에 법적 책임을 묻는 것은 옳지 않다"고 말했다.

◇ 국외 검증기관 의견도 일치

삼성전자와 함께 이날 기자회견에 나온 국외 전문기관 관계자들도 배터리 이외의 사안이 갤럭시노트7의 발화 요인은 아니라는 분석을 내놨다. 배터리 결함이 발화 원인으로 보인다는 취지다.

미국 안전인증 회사인 UL은 삼성SDI 배터리가 우측 상단 모서리의 눌림 현상, 얇은 분리막 때문에 발화한 것으로 분석했다. ATL 배터리는 배터리 융착 부위(이음새)의 비정상적 돌기, 절연 테이프 미부착, 얇은 분리막 등의 조합이 내부에서 단락 현상을 일으킨 것으로 봤다.

또 이런 배터리 결함이 생겼을 때 손상이 커지는 이유 중 하나로 '높은 에너지 밀도'를 지적했다.

삼성전자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서울=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서울 서초사옥에서 갤럭시 노트7 소손 원인을 공개, 향후 재발 방지 대책을 발표했다고 23일 전했다. 삼성전자는 금번 소손 원인에 대한 개선 외에도 배터리 내부 문제를 확인할 수 있는 특수 장비를 도입, 배터리와 완제품에 대한 대량 충방전 테스트, 사용자들의 실제 사용 환경을 고려한 가속 시험도 강화하는 등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사진은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중 극판 이상 유무 확인 등 배터리 내부 확인을 위한 'X 레이' 검사 모습. [삼성전자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갤럭시노트7은 크기는 콤팩트한데 배터리 용량은 전작들보다 오히려 커서 배터리의 에너지 밀도가 높았다.

미국의 다른 안전인증 회사 엑스포넌트(Exponent)의 조사 결과도 UL과 비슷했다.

엑스포넌트는 삼성SDI 배터리가 음극탭 부위 젤리롤(양극재, 음극재, 분리막을 돌돌 만 것) 코너의 눌림 현상 때문에, ATL 배터리는 비정상적으로 높은 융착 돌기와 그로 인한 절연 테이프와 분리막 파손 때문에 각각 발화한 것으로 분석했다.

UL과 엑스포넌트는 갤럭시노트7 기기 본체에서는 발화와 연관된 문제를 발견하지 못했다.

이밖에 독일 인증 회사 TUV 라인란드는 갤럭시노트7 제조 공정과 배터리 물류 시스템을 집중적으로 조사한 결과 배터리 안전성을 저하할 수 있는 요인을 확인하지 못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사지브 제수다스(Sajeev Jesudas) 최고운영책임자(COO), 케빈 화이트(Kevin White) 엑스포넌트 수석연구원, 홀거 쿤츠(Hoger Kunz) TUV 라인란드 부사장 등이 참석해 각사 조사 결과를 직접 발표했다.

약 2개월간의 실험실 재현시도에서 나타난 배터리 결함 비율은 기기에 끼워 실험했을 때나 배터리 단독으로 실험했을 때나 약 4천대 중에 1대꼴로, 큰 차이가 없었다.

◇ 다각도 재발 방지책 수립

삼성전자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서울=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서울 서초사옥에서 갤럭시 노트7 소손 원인을 공개, 향후 재발 방지 대책을 발표했다고 23일 전했다. 삼성전자는 금번 소손 원인에 대한 개선 외에도 배터리 내부 문제를 확인할 수 있는 특수 장비를 도입, 배터리와 완제품에 대한 대량 충방전 테스트, 사용자들의 실제 사용 환경을 고려한 가속 시험도 강화하는 등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사진은 '8 포인트 배터리 안전성 검사' 중 배터리의 전압 변화를 확인해 배터리 내부의 이상 유무를 점검하는 'ΔOCV 검사' 모습. [삼성전자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7 단종 같은 치명적 실수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스마트폰 안전성을 크게 높이기 위한 대책을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고동진 사장은 "그동안 고객, 통신 사업자, 유통 거래선, 협력사 여러분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신뢰를 다시 얻기 위해 (스마트폰의) 개발, 제조, 검증 등 모든 프로세스에 대한 종합적인 재발 방지 대책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우선 8가지 배터리 검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안전·내구성 검사, 외관 검사, X레이 검사, 해체 검사, 누액 감지(TVOC) 검사, 상온의 전압 변화(ΔOCV) 측정 검사, 충·방전 검사, 제품 출고 전 소비자의 사용 환경을 가정한 가속 시험 등이다.

제품 기획 단계부터 안전을 최우선 원칙으로 해 다중 안전장치를 적용하겠다고 삼성전자는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내부에 배터리를 끼우는 공간을 여유 있게 확보하고, 배터리에 가해지는 외부 충격을 최소화할 수 있는 장치를 추가로 적용하는 동시에 배터리 안전 설계 기준을 높였다.

또 충전 온도와 속도, 전류량 등을 조절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기능을 강화했다.

이밖에 핵심 부품의 설계, 검증, 공정 관리를 전담하는 '부품 전문팀'을 구성하고 외부 전문가 영입을 확대했다. 제품 안전성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자문단도 꾸렸다.

클레어 그레이(Clare Grey) 영국 케임브리지대 교수, 거브랜드 시더(Gerbrand Ceder) 미국 UC버클리대 교수, 이 추이(Yi Cui) 미국 스탠퍼드대 교수, 아마즈 테크컨설팅 최고경영자(CEO)인 토루 아마즈쓰미(Toru Amazutsumi) 박사 등이 자문위원으로 위촉됐다.

hanjh@yna.co.kr


제품 뉴스

신)제품 상품관련 뉴스 또는 관련 이슈

  1. No Image

    자유한국당 의원이 개업 공인중개사가 중개 대상물을 설명할 때 납입 증명서 등을 임차인에게 제출하도록 하는‘공인중개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23일 대표 발의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현아 자유한국당 의원이 개업 공인중개사가 중개 대상물을 설명할 때 납입 증명서 등을 임차인에게 제출하도록 하는‘공인중개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23일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상 임차인은 등기가 없어도 임대차 계...
    Date2017.02.24 ByGRAMO Views73
    Read More
  2. 일대일 맞춤 시술 위해 100% 예약제로 운영, 탈모 관련토탈 서비스 제공

    일대일 맞춤 시술 위해 100% 예약제로 운영, 탈모 관련토탈 서비스 제공 탈모는 더 이상 나이가 지긋한 남성만이 겪는 유전질환이 아니다. 성별과 나이에 관계없이 스트레스, 식습관 등 환경적 요인으로 인한 탈모인구가 증가하고 있다. 심각한 탈모가 아니더...
    Date2017.02.24 ByGRAMO Views25
    Read More
  3. No Image

    참치소시지' 상품화 성공…중국 4개 온라인몰 론칭

    제목 : '참치소시지' 상품화 성공…중국 4개 온라인몰 론칭 [아이뉴스24 유재형기자] 국내 최초로 상품화에 성공한 '참치소시지'가 중국 영유아 전문 온라인 쇼핑몰인 무잉즈 쟈(母?之家)를 비롯한 4개 온라인몰에 론칭됐다. 어육소시지...
    Date2017.02.23 ByGRAMO Views77
    Read More
  4. 2차 세계대전때 아돌프 히틀러가 군대에서 쓰던 전화기가 미국 경매에서 24만3000달러(약 2억7867만 원)에 팔렸다

    [이투데이/이지민 기자(aaaa3469@etoday.co.kr)] 2차 세계대전때 아돌프 히틀러가 군대에서 쓰던 전화기가 미국 경매에서 24만3000달러(약 2억7867만 원)에 팔렸다. 입찰자의신원은 밝혀지지 않았다고 20일(현지시간) CNBC가 보도했다. 경매업체인 알렉산더히...
    Date2017.02.21 ByGRAMO Views40
    Read More
  5. 런 지니시스템, 아디다스 최적화의 운동화를 찾아 준다.

    [이데일리함정선 기자] 아디다스가 소비자의 발 구조와 각도 등을 분석해 ‘러닝화’를 추천해주는 시스템을 선보였다. 아디다스는 명동과 롯데월드, 광복 등 3개 주요 매장에 최첨단 러닝화 추천 시스템인‘런 지니’를 론칭한다고 20일...
    Date2017.02.20 ByGRAMO Views20
    Read More
  6. 2017 NEW ITEM https://kr.pinterest.com/

    Men's Fashion 2017 40 Incredibly Cool Watches for Mens That Are Awesome
    Date2017.02.19 ByGRAMO Views24
    Read More
  7. No Image

    ? # 냉장고를 열면 가지각색 쌀들이 나란히 줄을 서 있다. 클로렐라쌀을 먹을까, 고시히카리를 먹을까.

    # 냉장고를 열면 가지각색 쌀들이 나란히 줄을 서 있다. 클로렐라쌀을 먹을까, 고시히카리를 먹을까. 잠시 고민하다 블루베리가 함유된 흑미 페트병을 꺼낸다. 백미와 적당히 섞어 밥을 지으니 군침이 돈다.20kg짜리 포대를 사 놨다가 쌀벌레에 고생하던 때가...
    Date2017.02.16 ByGRAMO Views34
    Read More
  8. No Image

    삼성, 갤S8플러스 웹페이지 노출…출시 공식화 포브스 "인도 사이트에 모델 번호 나와…오류 아니다" ? ?

    삼성, 갤S8플러스 웹페이지 노출…출시 공식화 포브스 "인도 사이트에 모델 번호 나와…오류 아니다"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갤럭시S8플러스 모델 출시를 공식화했다고 포브스가 14일 보도했다. 포브스는 삼성전자가 ...
    Date2017.02.14 ByGRAMO Views92
    Read More
  9. 미국 전기자동차업체테슬라의 엘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인공지능(AI)의 위험성을 경고했다.

    [이투데이/배준호 기자(baejh94@etoday.co.kr)] 미국 전기자동차업체테슬라의 엘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인공지능(AI)의 위험성을 경고했다. 머스크는 두바이에서 열린‘월드거번먼트서밋(WGS)’에서 “사람들이 예상하는 것보다 훨씬 빠...
    Date2017.02.14 ByGRAMO Views52
    Read More
  10. '브랜드파이낸스 글로벌500 보고서'에 따르면 구글은 올해 1095억달러의 브랜드 가치를기록, 1위에 올랐다

    머니투데이 뉴욕=송정렬 특파원] 구 글이 애플을 제치고 세계 최고의 브랜드 자리를 차지했다. 1일(현지시간) 발표된 '브랜드파이낸스 글로벌500 보고서'에 따르면 구글은 올해 1095억달러의 브랜드 가치를기록, 1위에 올랐다. 지난해 882억달러에 비...
    Date2017.02.02 ByGRAMO Views99
    Read More
  11. No Image

    자일리톨껌에 '충치예방' 표시 못한다 

    Date2017.02.01 ByGRAMO Views53
    Read More
  12. 샤오미 한국 공식 총판 ㈜코마트레이드가 25일 이베이코리아(옥션,지마켓)를 통해 '샤오미 보조배터리 20000mAh 신형 2세대'를 런칭했다고 밝혔다.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샤오미 한국 공식 총판 ㈜코마트레이드가 25일 이베이코리아(옥션,지마켓)를 통해 '샤오미 보조배터리 20000mAh 신형 2세대'를 런칭했다고 밝혔다. 이베이코리아를 통해 첫 선을 보이는 이 제품은 기존 1세대 보다 최적화된...
    Date2017.01.25 ByGRAMO Views133
    Read More
  13. No Image

    "세종대왕상이 포켓몬 체육관"…서울 시내서 포켓몬고 해보니(종합)  우미관 옛터ㆍYMCA 건물에서 아이템 충전…한국 별도 콘텐츠는 없어 

    "세종대왕상이 포켓몬 체육관"…서울 시내서 포켓몬고 해보니(종합) 우미관 옛터ㆍYMCA 건물에서 아이템 충전…한국 별도 콘텐츠는 없어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스마트폰의 앱(응용프로그램) 아이콘을 누르자 ' 주변을 잘 살피고 절...
    Date2017.01.24 ByGRAMO Views142
    Read More
  14. No Image

    삼성 "갤S8에 대화형 인공지능 탑재…개방형 AI 생태계 구축" 

    삼성 "갤S8에 대화형 인공지능 탑재…개방형 AI 생태계 구축"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차기 플래그십 스마트폰에 자 체 개발한 대화형 인터페이스의 인공지능(AI) 서비스를 도입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4일 지난해 4분기 ...
    Date2017.01.24 ByGRAMO Views65
    Read More
  15. 무서운 AI…AI 전문가까지 대체하나

    구글-MIT 등 'AI 만드는 AI' 열띤 연구 (지디넷코리아=임유경 기자)이세돌과 바둑대결에서 승리한 알파고는 주어진 데이터를 단순히 분석하는 인공지능(AI)이 아니었다. 강화학습(reinforcement learning)을 토대로 스스로 추론하는 능력을 갖고 있었다. 덕분...
    Date2017.01.23 ByGRAMO Views28
    Read More
  16. 삼성 "갤노트7 발화는 배터리 문제"..갤S8 공개 늦추기로(종합2보)

    삼성SDI·ATL 배터리서 서로 다른 결함.."협력사 법적책임 안 묻는다" 안전 검사 도입 등 안전 최우선 원칙이미지 크게 보기 노트7, 결함 원인은?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고동진 사장이 23일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갤럭시 ...
    Date2017.01.23 ByGRAMO Views27
    Read More
  17. 스마트폰大戰]성장 멈춘 스마트폰시장…"절대강자, 절대약자도 없다"

    원본보기 삼성·애플의 성장 둔화, 화웨이·오포·비보 등 약진 팬택·노키아 귀환에 구글·소니 등 한판 승부 예고【서울=뉴시스】이연춘 기자 =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이 올해 정체하거나 최악의 경우 사상 첫 역성장까지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는 가...
    Date2017.01.22 ByGRAMO Views41
    Read More
  18. 자율주행차 인명보호 딜레마…'운전자 vs 보행자' 우선순위는?

    국내 시범운행 본격화에 맞춰 급한 법제화 대신 꾸준한 토론 필요 지적 원본보기 시험 주행 중인 우버 자율주행차(자료)(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국내에서 자율주행차가 대거 시범 주행에 돌입하면서 자율주행의 '윤리적 딜레마'가 국내에서도 점차 조...
    Date2017.01.22 ByGRAMO Views51
    Read More
  19. - ‘미사용 데이터 요금할인’ 해야 - 4~5기가 데이터 상품 다양화 필요 -

    - ‘미사용 데이터 요금할인’ 해야 - 4~5기가 데이터 상품 다양화 필요 - 데이터 알뜰폰도 필요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이동통신3사의 데이터가 알뜰폰보다 최대 43%나 비싼 것으로조사됐다. LTE의 경우 4GB~5GB 대 요금제나 맞춤형 요금제가 없...
    Date2017.01.12 ByGRAMO Views96
    Read More
  20. No Image

    한번 충전 300km, 휴대전화 수명 2배…배터리 개발 

    한번 충전 300km, 휴대전화 수명 2배…배터리 개발 광주과기원 엄광섭 교수팀, 리튬이온 배터리 개발 화제 (광주=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광주과학기술원(GIST)는 신소재공학부 엄광섭 교 수와 MIT 전자공학연구소 이정태 박사 등 공동 연구팀이 수명...
    Date2017.01.10 ByGRAMO Views8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21 Next
/ 21